청심뉴스

[청심국제중고] 국내 유일의 해외 청소년 참여 모의유엔 개최

청심국제중고, 국내 유일의 해외 청소년 참여 모의유엔 개최
아시아 5개국 200여명 청소년과 진정한 국제모의유엔 마련, “미래의 앰배서더 꿈꾼다”
세계 청소년들 1박2일간 국제 경제, 사회, 문화, 인권 문제에 대한 열띤 토론 벌여
청심국제중고등학교(교장 이충실)는 오늘, 한국 등 아시아 5개국 학생 200여명이 참여한 제4회 청심국제모의유엔(The 4th Cheongshim International Academy Model United Nations: CSIAMUN)을 개최했다. 2009년부터 매년 열리는 청심국제모의유엔은 청심국제고등학교 학생들을 주축으로 국내외 청소년들이 참가해 국제 정치, 경제, 문화 쟁점들을 토의하고 의견을 교환하는 국내 유일의 국제적 모의유엔 행사다.
1박2일간의 일정으로 진행하는 행사에는 국내 청소년 117명과 인도, 홍콩, 대만, 방글라데시 등 해외 청소년 75명이 참여한다. 특히 세계 명문 사립학교 네트워크인 라운드 스퀘어 소속 학생들이 대거 참석하는 이번 행사에서 청소년들은 개발도상국의 영•유아 살해 방지 대책, 2015년 이후의 밀레니엄개발목표 계획, 빈곤 방지와 환경 보호를 위한 생태관광 증진 방안 등 국제 사회의 실제 현안들을 주제로 열띤 토론을 진행한다.
특히, 이번 행사는 1박2일간의 숙박 프로그램임에도 불구하고 청심국제고등학교측의 적극적인 지원으로 한 명당 10만원 선의 저렴한 가격으로 참가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이번 대회와 관련, 이충실 청심국제고 교장은 “21세기 변화하는 시대에 걸맞은 인재는 인성과 창의성을 고루 갖춘 국제적 리더이다. 청심국제모의유엔은 미래의 국제전문가를 꿈꾸는 학생들이 어려서부터 외국 청소년들과 교류하며 국제적 이슈를 논의 함으로서 글로벌 감각을 키울 수 있는 프로그램”이라며 “올해로 4회째를 맞는 대회인 만큼 보다 수준 높은 국제대회로 발전하도록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또한, 청심국제모의유엔 사무총장을 맡은 박지홍(청심국제고3) 학생은 “청심국제모의유엔을 국제교류의 장으로 성장시키기 위해 열심히 준비했다. 학교의 전폭적 지원과 자매학교와의 적극적인 교류가 CSIAMUN을 글로벌 수준의 대회로 발전시키는데 큰 밑거름이 됐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청심국제중고등학교측은 행사가 끝난 22일부터 대회에 참가한 외국 청소년들을 위한 한국 문화 체험 프로그램(Korean Adventure 2012)을 마련해 한국 문화홍보대사로서의 역할도 할 예정이다.
청심국제모의유엔에 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http://csiamun.wordpress.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