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심뉴스

[청심국제중고등학교] 학생 스스로 만든 독서 기부 프로그램 통해 나눔정신 실천

청심국제중고, 지난해 이어 2013년 독서기부제 진행


학생 스스로 만든 독서 기부 프로그램 통해 나눔 정신 실천



 


책을 읽는 만큼 기부금을 모으며 독서와 나눔의 습관을 함께 키워나간다.


청심국제중고등학교(교장 이충실, www.csia.hs.kr, 이하 청심국제중고)는 독서교육의 일환으로 독서 기부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청심국제중고 학생 중 독서 기부 프로그램에 참여하고자 하는 학생은 독서 기부 약정서 1년간 읽을 책의 목표를 정하고, 한 권씩 읽을 때마다 본인이 부담할 수 있는 기부금액과 기부단체를 미리 정해 놓는다. 그리고 책을 읽어나갈 때마다 독서 기부 약정서에 정한대로 기부금을 전달하는 방식이다.


 


2012년 처음 시작한 독서 기부 프로그램에는 지난 한해 중학생 229, 고등학생 50명이 동참했으며, 640만원의 개인 기부금이 유니세프, 월드비전, 아름다운 가게 등 30여 곳의 다양한 단체로 전달되었고, 직접 기부처를 정하지 않고 학교 단체 기부에 동참한 학생들의 기부금도 270만원이 적립되었다. 2013년에는 현재까지 중학생 181, 고등학생 70명이 독서기부에 동참했으며, 개인 기부 400만원, 학교 단체 기부 100만원이 모아졌다.


 


청심국제중고는 24() 학교 단체 기부금 중 일부인 150만원을 가평다문화교류센터에 도서 및 사무용품 등 현물로 기증하는 행사를 가졌다. 남은 학교 단체 기부금 또한 학생들과 교사들의 의견을 모아 필요한 단체에도 전달할 예정이다. 


 


이날 기증식에 참여한 청심국제고등학교 정원기(3)학생은 독서 기부 프로그램에 참여하면서 책을 통해 얻은 지식과 지혜를 나 혼자 갖는 것이 아니라 이웃과 나누는 방법을 배우고 있다, “스스로 약정한 기부금 덕분인지 전보다 책 읽는 속도가 더 빨라진 것 같다고 말했다. ()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