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심 이야기

청심국제병원

응급의료비 대지급 제도



응급의료비 대지급 제도



한번쯤은 야간응급실을 이용해보셨던 분들 이런경험 있지 않으신가요?

치료비는 내야하는데 지갑은 가져오질 않고 그렇다고 멀리계신 가족이나

친지분들에게 전화해서 오라고 할수 도 없고

참 난감하셨던 경우 많으셨죠…

이럴 경우 응급대불제도를 이용해 해결하실수 있는 제도가 있어 안내해드리고자 합니다.



응급의료비 대지급제도란?



응급환자가 의료(이송)기관에서 응급의료(이송)를 받고

일시적인 경제적 어려움으로 의료비용을 지불하지

못하는 경우 응급의료비를 국가가 병원에 대신 지급해주고

나중에 환자나 가족이 국가에 상환하는 제도입니다.

이 제도는 응급의료서비스의 보장성을 높이기 위해

1995년부터 시행되었으나 아직까지도 아는 사람이 많지 않아

이용하지 못하고 있는  안타까운 현실입니다.



하지만 응급의료비 대지급제도를 이용하시는 분들이

응급실에서 진료를 받으면 해당되는 것이 아니냐고 말씀하시는데 그런 것이 아닙니다.

이 제도를 이용하시려면 반드시 응급증상으로 진료를 받은 경우에만 해당됩니다.



간혹 지불능력이 있는 분들이 이용하려고 하시는데

이 제도는 응급환자가 당장 돈이 없어 진료를 받지 못하는 일을 막기 위해

운영하는 제도 이기 때문에 지불능력이 있는 경우에는 이용 하실 수 없습니다.

이 제도를 이용하시려면 병원에 비치되어 있는 응급진료비미납확인서를 작성하여

병원에 제출하시면 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그럼 병원진료비는 어떻게 갚으면 될까요?

병원에 지급해준 진료비는 상환의무자(환자본인, 배우자, 1촌 이내의 직계혈족 및 그 배우자)가

심사평가원에서 받은 고지서로 은행에 직접 납부하시거나,

고지서에 안내되어 있는 지정계좌로 납부를 하시면 됩니다.



응급의료비 대지급금은 부담능력에 따라 12개월의 범위내에서

분할납부가 가능하지만 상환의무자가 소득,

재산이 있는데도 대지급금을 상환하지 않을 때에는 법에 따라

재산상황 등을 파악하여 소송 또는 강제집행

절차를 진행하기때문에 신중히 선택하셔야 합니다.



응급의료비 대지급 제도에 대해 좀더 자세한 내용을 원하시면

http://www.hira.or.kr/main.do

오른쪽 하단에 바로가기 서비스  – 요양기관업무포털 – 업무안내GUIDE –

응급의료비용 대지급제도 안내를 참고하시면 됩니다.



댓글 남기기

이메일은 공개되지 않습니다. 필수 입력창은 * 로 표시되어 있습니다.